NEWS

BUSAN I PARK FOOTBALL CLUB

구단뉴스

Home  >  NEWS  >  구단뉴스

부산아이파크 통합축구단, 스페셜올림픽 K리그 유니파이드컵 초대 우승 노린다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21-11-11 / 조회 : 306



- 전국 강자 다이나믹FC, 일반 팬과 부산 통합축구단 출범
- 전치규 감독 “부산을 대표해 최고의 성적으로 장애인 축구를 알리고 싶다”

부산아이파크가 지원하는 다이나믹FC가 부산아이파크 통합축구단이라는 이름으로 2021 스페셜올림픽 K리그 유니파이드컵에 참가한다.

부산은 지난달 2021 스페셜올림픽 K리그 통합축구대회 선수단 출범식을 진행했다. 스페셜올림픽은 발달장애인의 체육활동을 권장하기 위해 비장애인과 파트너가 되어 팀을 이뤄 진행하는 축구대회다. 발달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개선과 불평등을 해소하기 위해 연맹과 (사)스페셜올림픽코리아가 주최한다.

이에 부산은 지역 내 팀을 탐색해 부산광역시 장애인체육회 소속인 다이나믹FC와 함께할 일반 팬들을 모집했다. 테스트를 통해 선발된 최종 3명의 선수를 포함한 부산 통합축구단은 부산 U12 정승화 감독, 이승민 코치의 전문적인 레슨을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졌다. 또한 부산이 지원한 유니폼과 의류를 착용하고 부산 대표로 대회에 참가하게 된다.

이번 대회는 13일(토), 14일(일) 양일간 창녕 스포츠파크에서 치러진다. K리그 8개 구단(강원, 경남, 대전, 부산, 서울, 수원, 인천, 제주)이 참가하며 디비저닝을 통해 2그룹끼리 조별 리그를 진행하며 각 그룹의 우승팀이 결정된다. 

다이나믹FC는 부산을 대표하는 지적장애인 축구팀으로 국가대표 훈련에 참여하는 뛰어난 선수들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골키퍼 김성철은 현재 국가대표로 지적장애인 월드컵에 출전하기도 한 대회 주요 선수로 꼽힌다. 전치규 감독은 “부산을 대표하는 팀으로서 최고의 성적을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이런 대회를 통해 장애인 축구가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지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박종훈 주장은 “꾸준한 훈련을 통해 팀워크를 다져왔다. 스페셜올림픽 K리그 유니파이드컵 첫 대회에서 꼭 우승하고 싶다.”라는 각오를 전했다. 

부산 통합축구단은 탄탄한 선수층으로 이번 대회 초대 우승을 노린다. 우승팀은 연말에 진행되는 2021 K리그 어워즈에 초청되며, 이후 K리그 레전드와 함께하는 스페셜올림픽코리아 K리그 올스타전에 참가할 기회가 주어진다.
 
첨부파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