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BUSAN I PARK FOOTBALL CLUB

구단뉴스

Home  >  NEWS  >  구단뉴스

부산아이파크 안병준, ‘열혈팬’ 부산 U-12 아론과 뜻깊은 만남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22-01-21 / 조회 : 436



- K리그 팬 다큐멘터리 통해 부산·안병준에 대한 애정 드러낸 부산 U-12 아론, 안병준과 만남 성사
- 아론, “안병준 선수 직접 만나게 되어 기뻤다…유소년 선수에게 희망 주는 선수 되고파”

부산아이파크 안병준이 특별한 팬과의 만남을 가졌다.

지난 19일 부산아이파크 클럽하우스에서 부산 U-12 소속 골레이이아론윤(이하 아론)이 안병준을 만났다.

아론은 K리그 팬 다큐멘터리 THE FAN’S GAME 다섯 번째 에피소드인 <2대째 부산팬>에 출연하며, 부산아이파크와 안병준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영상에서 아론은 가장 좋아하는 선수로 안병준을 꼽으며, “안병준과 함께 찍은 사진과 유니폼을 방에 두고 싶다.”라는 소망을 이야기하기도 했다.

해당 영상을 인상 깊게 본 안병준이 구단 담당자에게 아론에게 사인 유니폼을 선물하고 싶다는 의사를 직접 밝혔고, 빠른 시간 안에 만남이 성사됐다.
 



클럽하우스를 방문한 아론은 안병준으로부터 유니폼을 선물받았고, 직접 유니폼에 사인을 받으며 설레는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또한 평소 공격수로서 궁금했던 플레이 방법 등에 대해 직접 물어보는 시간도 가졌다. 안병준은 본인의 노하우를 직접 몸으로 보여주는 설명을 더하며 아론의 궁금증을 해소해 주었다.

안병준은 아론과 만난 이후 “예전부터 눈여겨봤던 선수다. 아론이 구상민과 같이 플레이한 적이 있었다고 하는데, 그때 구상민이 아론의 실력이 뛰어나다고 언급했었다. 그때부터 아론을 알고 있었는데, 유튜브 영상에서 ‘안병준 선수 유니폼 주실 수 있나요?’ 하는 것을 보고 선수로서 매우 기쁘고 뿌듯했다. 그래서 꼭 선물을 주고 싶은 마음이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아론은 “제일 좋아하는 안병준 선수와 직접 대화도 나누고, 사인 유니폼을 받게 되어 정말 감사하고 기쁘다.”라고 소감을 전했고, 이어 “앞으로 더 열심히 훈련해서 나와 같은 유소년 선수들에게 희망을 주는 훌륭한 선수로 성장하고 싶다. ‘안병준 선수, 아론 더 열심히 할게요!’”라고 패기 넘치는 포부를 밝혔다.
 
첨부파일 :